메인메뉴

안동시의회 시민에게 믿음을 주는 의회가 되겠습니다.

홈으로 > 열린광장 > 의회에바란다

1.본 게시판은 의회에 바라는 점을 자유롭게 게시할 수 있으며, 게시된 의견에 대해서는 답변 드리지 않습니다.2.진정, 건의, 탄원 등 민원사항은 「안동시의회 진정서 등 처리에 관한 규정」에 따라 의회사무국 의사팀(☎840-6404, 6432)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3.상업성 광고, 저속한 표현, 특정인에 대한 비방, 정치적 목적이나 성향의 글은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4.게시글에는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핸드폰번호, 이메일주소, 계좌번호, 주소 등) 기재를 금지합니다.

의회에바란다 글보기
제목 안녕하세요 시위원님들 읽어주시렵니까
작성자 권용태 작성일 2019/11/27 조회수 102
    의회 의장님, 오늘 방문을 하였는데 출장을 나가셨다 하시더군요. 부속실에 있는 비서님들 한테 저의 사정을 이야기 하였습니다. 그래서 제가 정보공개를 청구한 이유는 청구인이 생각하기에는 너무나 육하원칙에 맞지도 않고, 너무 두루뭉실하게 정보공개를 하여놓았습니다. 이에, 정보공개법에 의거하면(언제, 누가, 무엇을, 어떻게, 왜) 투명하게 공개하여야 함에도 불구하고, 저는 안동 시민으로서 깜짝 놀랐습니다. 청구인이 생각하기에는 그래도 안동 시민의 의원님들이 2018년도에 다녀온 동남아 해외연수에 대해서는 안동 시청을 출발해서 대구공항으로 가서 동남아 일대를 해외연수를 마치고 오신줄을 알고 있습니다.
    청구인은 정보공개를 하여준 내용을 살펴보니, 너무 황당한 것을 느꼈습니다. 안동시에 1년 예산을 살펴보니 약 1조원이라는 금액이 예산에 포함되어있었습니다. 이러한 돈은 안동 시민의 세금을 거두어 들이고 나머지 정부 예산에서 정부 보조금이 4%, 안동 시민들에게 거두어 들인 세금은 6%에 해당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안동 시민들의 피같은 세금을 거두어 들여 의원님들 께서는 마냥 해외연수라는 면목아래 진정 안동시가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인지 아닌지 청구인은 모르겠습니다. 청구인이 생각하기에는 안동 시의 의원님이라고 자부하신다면, 무언가는 안동 시민을 위해서 사명감과 안동 시민들의 고통을 위해서 의원 활동을 제대로 하시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알고보니 해외연수의 목적으로 다녀온 것을 소상히 살펴보니, 정말 아닌 것 같습니다. 좀 더 정보공개법에 의해서 양심적으로 투명하게 공개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2019년 11월 27일(화)
    청구인 권용태 (010-3340-8876) 드림

    댓글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본인인증이 필요합니다.





    의회에바란다 글목록
    이전글 공간 부족 핑계… 안동행감, 언론취재 미온적
    다음글 다음 글이 없습니다.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